구리시, 방역소독기 시민들에게 대여 ‘감염병 확산 대처’

소관부서별 코로나 감염병 확산방지 방역소독 기준 마련 시행

김미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2/12 [15:38]

구리시, 방역소독기 시민들에게 대여 ‘감염병 확산 대처’

소관부서별 코로나 감염병 확산방지 방역소독 기준 마련 시행

김미희 기자 | 입력 : 2020/02/12 [15:38]

 

[보건복지타임스]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한 소관부서별 역할에 대해 긴급 방역소독 대상시설 기준을 마련했다.

 
이는 시가 선제적 방역실시는 물론 시민들에게 시 보유 방역소독기를 대여 해 줌으로서 시민 스스로 감염병에 대처하는 인식을 고취시키기 위함이다. 

 
이를 위해 지난 5일 관내 신종 코로나 확진자 발생에 따른 시민불안을 해소시키고, 확진자 이동경로 인근지역의 방역소독 요청이 증가함에 따라 긴급하게 소독기 150대를 추가 구입하여 보건소, 안전총괄과, 각동 행정복지센터에 비치했다. 일반 시민들이 필요할 경우 자원봉사자 활용 소독실시는 물론 대여까지 해준다.   

 
그동안 구리시는 소독의무 대상시설은 관내 방역소독 업체에 위탁하여 소독을 실시하고, 시에서 관리하고 있는 시설에 대해서는 소독업체와 자체방역소독을 실시했다. 구리시자율방재단을 비롯한 구리시 새마을회 등의 적극적인 자원봉사 참여도 감염증 위극 극복에 일조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위기 극복을 위한 기준 및 방법 등 체계적인 방역가이드라인 설정으로 효율적인 방역소독을 할 수 있고, 특히 개인과 소규모사업장 등 민간주체들이 개별적으로 구매하기 힘든 분무소독기를 시민들에게 무료로 대여해 줌으로서 내 건강은 내가 스스로 지킨다는 인식과 더불어 감염증 확산 방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구리시는 신종코로나 확산 차단을 위해 공공시설물, 공공장소 등 706군데 방역소독을 실시하고‘신종코로나’ 방역현황 지도서비스를 제공하여 시민불안 해소는 물론 감염증 차단에 총력 대응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