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클린 방역 자원봉사단이 찾아갑니다

매월 둘째주 금요일은‘방역의 날’

김지원 기자 | 기사입력 2020/07/10 [09:40]

인천시, 클린 방역 자원봉사단이 찾아갑니다

매월 둘째주 금요일은‘방역의 날’

김지원 기자 | 입력 : 2020/07/10 [09:40]

 

▲ 인천시 자원봉사단-버스정류장 방역(2020.3월)     ©인천시

 

[보건복지타임스]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클린 방역 자원봉사단을 구성하여 이번 7월부터 매달 둘째주 금요일을 ‘방역의 날’로 지정, 지역 방역 활동 자원봉사를지속 실시한다.

 

방역 활동은 2009년 취약계층 집수리 수혜가구 419개소를 대상으로10개 군·구 자원봉사센터와 합동으로 실시하여 감염병 예방 및 쾌적한주거환경 조성이 기대된다.

 

첫 번째 방역의 날인 7월 10일에는 100명의 자원봉사자가 군·구별 2인 1조5개팀이 집수리 가구의 집안 내부 소독을 꼼꼼히 진행하였으며, 매 월 둘째주 금요일에 지속한다.

 

클린 방역 자원봉사단은 앞으로 소상공인, 아동센터 등 방역에 취약한 대상지를찾아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또한 최근 소규모 시설을 통한 모임에서 확산되고 있는 감염병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생활 속 거리두기 등의 철저한 생활 방역활동 홍보 캠페인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천시 자원봉사자들은 재래시장, 경로당, 공원, 놀이터, 버스정류장등 코로나19 사전 차단을 위한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방역활동을 추진하는 등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한 활동을 추진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