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장애인 가정, 민관협력으로 새로운 보금자리를 만나다

조은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1 [14:46]

남양주시 장애인 가정, 민관협력으로 새로운 보금자리를 만나다

조은아 기자 | 입력 : 2020/10/21 [14:46]

▲ 남양주시 장애인 가정, 민관협력으로 새로운 보금자리를 만나다     ©남양주시

 

[보건복지타임스]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열악한 주거환경과 신체적 장애 등으로 어려움을 겪던 청각장애인 가정에 민관협력 사례관리를 통한 서비스를 제공해 삶의 질을 개선했다고 21일 전했다.

 

대상 가정은 남양주시 와부읍 도곡리 소재 비닐하우스 농막에서 90세 노모를 모시고 거주하던 강00(청각장애인)씨 가정으로, 모친은 요양3등급으로 타인의 도움 없이는 거동을 할 수 없는 상태였다. 그리고 주거환경 또한 열악한 상황이었다.

 

이에 LH한국토지공사는 주거취약가구 지원으로 전세임대서비스를 연계하여 보금자리를 마련하여 주었으며, 와부조안행정복지센터와 금곡양정행정복지센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남부희망케어센터는 청소기 등 생활용품을, 농아인협회는 수어통역센터 연계로 정서적 및 경제적 안정을 제공했다. 또한 남양주시에서는 적극적인 사례관리를 통해 열악한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했다.

 

이군희 남양주시 복지국장은“강00(청각장애인)씨의 금곡동 보금자리는 민관 단체 관계자들이 수십 번 가정을 방문해 문제점과 해결책을 모색한 결과”라며, “이번 사례가 대상자를 촘촘히 살펴봄으로써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합사례관리의 모범 사례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