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 위한 김장 행사 열려

- 용인시 새마을회 등 처인구, 기흥구, 수지구 7곳서 주민들 참여 -

김은영 기자 | 기사입력 2020/11/17 [15:57]

용인시,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 위한 김장 행사 열려

- 용인시 새마을회 등 처인구, 기흥구, 수지구 7곳서 주민들 참여 -

김은영 기자 | 입력 : 2020/11/17 [15:57]

▲ 백군기 용인시장이 새마을 김장 나눔행사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용인시

 

[보건복지타임스] 용인시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김장 김치 나눔 행사가 이어지고 있다. 시는 17일 용인시 새마을회가 용인새마을회관 주차장에서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새마을지도자들은 10㎏짜리 김치 500박스를 담가 관내 한부모가정, 홀로 어르신을 비롯한 165가구, 새마을회가 운영하는 무료급식소, 지역아동센터 등에 전달했다.

 

김정식 새마을부녀회장은“어려운 이웃들이 새마을회에서 담근 김장김치로 작은 온정이라도 느낄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행사장을 찾아“코로나19로 인해 많은 불편함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소외 계층을 위한 봉사에감사하다”면서“앞으로도주변이웃들에게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을 부탁한다”고 격려했다.

 

같은 날, 처인구 양지면에서는 주민자치위원회 등 90명의 주민이 참여해 김치 150박스를 만들었고, 18일까지 저소득 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동부동에서도 새마을부녀회원 20명이 기초생활수급자를 비롯한 취약계층 70가구에 김치를 만들어 전했고, 포곡읍은 새마을회 60명이 모여 김치와 동치미를 각 500㎏씩 만들어 조손가정 등 50가구에 마음을 전했다.

 

기흥구 동백1동에서는 환경21연대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이 참여해 홀로 어르신 등 90가구에 김치를 나누었다. 영덕2동도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10㎏짜리 김치를 80곳에 전달했다.

 

수지구에선 상현2동 통장협의회 등 7개 단체 주민 30명이 300포기의 김치를 만들어 관내 저소득 가구 70곳에 직접 배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