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관련 기타식품판매업 지도·점검 실시

김지원 기자 | 기사입력 2020/11/27 [12:21]

광주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관련 기타식품판매업 지도·점검 실시

김지원 기자 | 입력 : 2020/11/27 [12:21]

[보건복지타임스] 광주시는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기타식품판매업에 대한 방역지침 준수여부에 대해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기타식품판매업(마트 300m² 이상)은 수도권 방역지침 의무화 적용 일반관리시설로 관내 총 64곳을 대상으로 지도·점검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종사자 및 이용자의 마스크 의무 착용여부 ▲영업장 소독제 비치 및 소독관리 여부 ▲시설환기 여부 등이며 점검시 해당내용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이번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는 지난 24일부터 오는 12월 7일까지며 준수사항을 지키지 않고 운영하는 시설의 경우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신동헌 시장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이 가속화됨에 따라 확산방지를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며 “지역 내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