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 돕기 위한 성금품 기탁 이어져

김은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1/19 [15:43]

용인시,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 돕기 위한 성금품 기탁 이어져

김은영 기자 | 입력 : 2021/01/19 [15:43]

▲ 포곡읍에선 용인제일라이온스클럽 이안국 회장 등 관계자들이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용인시

 

[보건복지타임스] 용인시는 19일 주민단체를 비롯해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성금·품 기탁이 이어졌다고 밝혔다.

 

처인구 포곡읍에선 용인제일라이온스클럽 이안국 회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읍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도움이 필요한 소외 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처인구 역삼동에선 적십자 역삼봉사회 관계자들이 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역삼봉사회 기금 50만원과 회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아 마련한 200만원을 더한 성금 250만원을 기탁했다.

 

기흥구 영덕1동에선 통장협의회가 동 행정복지센터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고, 체육회에서도 성금 5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추상구 체육회장은 관내 한부모 가정을 매달 30만원씩 후원하는 협약을 별도로 맺었다.

 

기흥구 구갈동에선 M&H태권도 김선웅 관장과 M&H 점핑클럽 김호성 대표 등 관계자들이 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라면 300개를 전달했다.

 

한편, 이날 기탁된 성금과 물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가정과 사회복지시설 등을 지원하기 위해 사용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