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킹 받는 차트’ 배성재, 흑인 혐오 연쇄살인범 망언에 “승모근 뭉쳤다”

백재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5/09 [12:08]

‘쇼킹 받는 차트’ 배성재, 흑인 혐오 연쇄살인범 망언에 “승모근 뭉쳤다”

백재호 기자 | 입력 : 2022/05/09 [12:08]

 

 

[보건복지타임스] ‘쇼킹 받는 차트’ 배성재가 킹 받는 후유증을 호소한다.

 

5월 9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MBCevery1) ‘쇼킹 받는 차트’는 ‘분노 유발, 주먹을 부르는 한마디’란 주제로 차트를 공개한다. 그중 1위에는 성스럽고 거룩한 사명으로 살인했다는 연쇄살인범 조셉 폴 프랭클린이 이름을 올린다.  

 

프랭클린은 77년부터 80년까지 3년간 총 22명을 살해한 흑인 혐오주의자였다. 그는 성경 말씀에 따라 사람들을 죽였다고 주장했다. 이후 사형을 받은 프랭클린은 “저는 회개를 했기 때문에 저를 위한 천국으로 가겠습니다”라는 말을 했다고.

 

최근 진행된 ‘쇼킹 받는 차트’ 녹화에서 프랭클린의 사연을 들은 배성재는 “진짜 이게 승모근이 뭉치는 느낌”이라며 “림프 순환이 안돼요”라고 고통을 호소했다. 이어 랄랄은 “지옥불에 튀겨지고 있길 바란다”며 시원한 사이다 발언을 날렸다.

 

이승국은 죄를 짓고 반성조차 하지 않는 가해자들에 대해 한마디를 해달라는 요청에 “Thank You”라는 의외의 말을 했다. 그러면서 “너희들의 가벼운 입 덕분에 너희가 진짜 어떤 사람인지 알 수 있었다”라며 “그래서 너에게 합당한 처벌을 내릴 수 있었어 고맙다”라고 덧붙여 박수를 자아냈다.

 

배성재가 후유증을 호소할 정도로 킹 받는 사건들로 가득 채워진 MBC에브리원 ‘쇼킹 받는 차트’는 5월 9일 월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사진 제공 = MBC에브리원 ‘쇼킹 받는 차트’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