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동구동, 복날 앞두고 어르신 삼계탕 대접 행사

-동구동 새마을협의회·부녀회 주관. 지속적인 봉사활동 약속

김은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7/10 [11:58]

구리시 동구동, 복날 앞두고 어르신 삼계탕 대접 행사

-동구동 새마을협의회·부녀회 주관. 지속적인 봉사활동 약속

김은영 기자 | 입력 : 2019/07/10 [11:58]

▲ 구리시 동구동의 복 맞이 저소득 어르신들 삼계탕 나눔 행사   


[보건복지타임스] 구리시(시장 안승남)에서는 지난 9일 동구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동구동새마을협의회(회장 이육행)와 새마을부녀회(회장 변소현) 공동 주관으로 관내 독거 어르신 80명을 초대해 삼계탕과 과일을 대접하는 복 맞이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초복을 앞두고 어르신들이 여름을 건강하게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동구동 새마을협의회와 새마을부녀회원들이 마련한 행사였다. 회원들은 어르신들의 든든한 식사를 위해 무더위기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도 시종일관 웃으며 어르신들에게 음식을 대접해드렸다.

 

이육행 동구동새마을협의회장과 변소현 새마을부녀회장은 “매년 독거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삼계탕을 대접할 수 있어 너무 기쁘다.”며, “어르신들이 맛있게 드시는 모습에서 큰 보람을 느끼고, 앞으로도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활발히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입을 모았다.

 

이에 한양광 동구동장은 “매년 무더운 날씨에도 거르지 않고 봉사하시는 동구동 새마을협의회와 새마을부녀회에 감사드린다.”며, “어르신들이 사랑과 정성이 담긴 삼계탕을 드시고 원기 회복하여 무더운 여름을 건강하게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동구동 새마을협의회․부녀회는 독거 어르신 식사 대접, 불우이웃돕기 물품 후원, 사랑의 빨래방 운영 등 소외 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는 구리시의 대표적인 봉사단체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