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간부 공무원, 폭염 취약 가구․시설 현장 방문

간부 공무원의 솔선수범으로 다양한 주민들의 관심과 참여 유도

김지원 기자 | 기사입력 2019/08/08 [11:25]

구리시 간부 공무원, 폭염 취약 가구․시설 현장 방문

간부 공무원의 솔선수범으로 다양한 주민들의 관심과 참여 유도

김지원 기자 | 입력 : 2019/08/08 [11:25]



[보건복지타임스]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7월 25일부터 8월 7일까지 안승남 시장을 비롯한 간부 공무원들이 매일 릴레이로 폭염 대비 취약 가구 및 취약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하여 현장의 어려움을 청취하는 현장 중심 행정을 펼쳤다.

 

이번 현장 방문은 2019년 하절기(7~8월)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일제조사와 병행하여 추진한 것으로 방문 대상은 독거노인 가구·장애인 가구·다문화 가족·주거 취약 가구인 고시원(취약 가구)와, 경로식당·무더위 쉼터·장애인 생활시설·지역아동센터·아동그룹홈(취약 사회복지시설) 등이었다. 간부 공무원들은 방문지를 꼼꼼히 살피는 한편 거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였다.

 

또한 이번 현장 방문에는 일정에 맞춰 해당 동 행정복지센터에서도 동참하여 동장이 관할 지역 내 어려운 가구나 사회복지시설을 함께 살폈을 뿐 아니라 동별로 위기 가구 발굴․지원을 위해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등 인적 안전망과 함께 집중 홍보 캠페인도 전개하였다.

 

시설에서 근무하는 한 관계자는 “시설 이용자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보호와 여가생활을 지원하는 등 운영상의 어려움보다 소외 계층에 대한 지역 사회의 낮은 관심이 더 힘들다.”라고 고충을 토로하며,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승남 시장은 “간부 공무원들의 자발적인 관심과 봉사가 지역 내 취약 가구와 시설 종사자들에게 사기 진작과 격려가 되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솔선수범 행정이 이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